메뉴 건너뛰기

공지사항



[필독]세원테크 고 이현중열사 투쟁!! 경과

by 선전부 posted Sep 04, 2003






■세원테크 투쟁 경과보고■



="http://kctudg.nodong.org/maybbs/view.php?db=kctudg&code=gongji&n=150&page=11">
세원투쟁 경과보고 : 클릭해주세요





■고 이현중 열사! 사망경위■


이현중(1973년생 31세, 대구칠곡)
- 1992년 현장실습생으로 세원테크 입사
- 2001년 세원테크 노조결성시 최선두에서 투쟁, 지회문화체육부장
- 2002년 154일간의 파업투쟁과정에서 두개골함몰 안면뼈 부러지는 중상입음
: 사측이 조합원의 출입을 막기위해 정문앞에 설치해놓은 철판 바리케이트를
철거하기 위한 바이케이트를 철거하기 위해 갈코리를 바리케이트에 걸고 당기고
있던 중, 사측 구사대들이 산소 용접기를 이용해서 갈코리를 절단하였다. 그
절단된 갈코리가 고 이현중 동지의 머리를 때렸고, 이현중 동지는 두개골이
함몰되고 안면뼈가 부러지는 등의 부상을 당해야만 했다.









- 2002년 10월 22일 노사협의를 통해 사측은 고 이현중 동지의 치료비 일체를
부담할 것을 약속.
- 2003년 4월 사측은 2차례의 수술비만 지급
- 2003년 4월 수술후에도 고 이현중동지 계속해서 머리의 통증호소, 담당의사
또한 머리의 피를 제거하는 수술을 하자고 제안, 사측 "50만원이 없으니 수술을
미루자","회사가 해줄 수 있는 것은 이제 아무것도 없다. 언제까지 회사가 편의를
봐줄수 없다"는 불성실한 태도로 일관.
-고 이현중 동지는 사측의 태도에 분노했고, 공상휴가를 내어주지 않아 병가를
내고 투병생활 시작함
- 2003년 7월 상학도암(2002년 당시 부상당했던 주변 부위) 말기 판정. 경북대
병원에서 치료시작세원테크 일체 치료비 부담을 거부
- 2003년 8월 26일 대구 칠곡 자택에서 사망(자택에서 통원 치료를 받고 있는중)
- 사인은 심장관련질환(심근경색, 심장마비)일 것 같다는 것이 경북대 의대
혈액종양내과 교수, 방사선과 교수의 의견. 두 번의 뇌수술과 안면수술등이
건강에 심각한 위해요소로 작용했다는 것, 그리고 심리적인 요인 또한 작용했다는
것. 정확한 사인 및 뇌수술 및 암과의 연관성은 부검을 통한 정확한 진단을
해야한다는 것이 교수들의 의견





- 9월 3일 오전 9시까지 사측에 '이현중 열사 세원테크내에서 노제 및 임금
치료비 지급'과 관련된 답변 요구, 사측의 답은 없었음.
- 사측 현대자동차에 납품을 보낼수 없다면서, 업무방해로 공권력을 요청하겠다고

- 9월 3일 오후 6시 세원정공앞 농성을 풀지않으면 유가족을 연행하겠다고 달서
경찰서 통보
- 소식을 전해들을 지역의 동지들, 금속노조 동지들, 충남지역본부 동지들
속속들이 집결
- 9월 3일 저녁 11시경 대오는 천막앞에 유가족은 정문앞에 앉아있었음. 병력이
중앙차선쪽으로 들어와 노동자 대오를 둘러싸고, 유가족과 대오를 분리한후,
12시경 세원정공앞에 있던 구사대 100여명이 유가족을 구타,
이것을 본 노동자들이 항의하였고 곧바로 64명전원연행







■ 구사대·경찰의 폭력, 불법연행! 부상자 속출!!■


- 고 이현중동지의 아버님이 구사대들에게 집단구타당해 전치 3주의 부상을 입고
병원에 입원해 있는상태
- 구사대의 폭력을 막아서던 세원테크 지회 유윤호 동지가 구사대에게 얼굴을
밟히고 뒷머리 찢어짐 8발정도 수술, 퇴원함
: -> 구사대를 상대로 고소할 예정
- 국제정공의 박철주 조합원 연행과정에 곤봉과 방패에 구타, 허리에 심한
부상(현재 대구의료원에 입원)

경찰의 조사과정에 묵비권 행사한다고 폭행, 폭언
- 남부경찰서에서 묵비권행사를 하던 동지들중 이성진(바로정비)동지와
황대모(한국게이츠)동지에게 폭력을 행사하고, 수갑을 채우는 등의 폭력을
행사함
- 조사과정에서 "니들이 독립군이냐""노동자들 빨갱이 새끼"묵비권을 행사한다고
"말안하면 사람이냐 짐승이지"라고 폭언,
- 김현호(상신브레이크)동지 수사과장과 다른한명이 폭언후 두손을 뒤로잡고
머리를 책상에 쳐박어는 폭력자행

구속자명단
전영웅 세원테크지회 부지회장, 권세 세원테크지회 회계감사,
이용덕 세원테크지회 대협부장,

불구속 입건자 명단
김창한 만도지부장(조합위원장 후보출마자),
이광우대구지부장, 차차원 대구지부사무국장,
전정본 대구지부 문체부장, 류철우세원테크지회 조합원,
박배일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수석부본부장,
이종진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쟁의국장,
김증근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조직부장

9월 5일 칠곡 카톨릭병원 영안실 복도까지까지 전투경찰 투입
400여명의 병력이 유가족 및 조합원들과 대치







9월 6일 세원정공앞 농성장 천막 철거하기 위해 400여명의 병력이 투입
천막은 철거되고 현재 세원정공앞 인도에서 농성중







■현재 유가족 및 노조의 요구사항■






세원그룹은 고 이현중 동지의 죽음에 대한 도의적 책임을 지고,
약속했던 치료비·장례비·유가족 배상금을 지급하라!
세원테크 공장안에 고인의 영정과 유골을 가지고 노제를 할 수있게 보장하라!
세원테크의 바리케이트를 철거하라!



동지들!! 대구 성서의 세원정공앞으로 달려오십시오!!






관련기사1




관련기사2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6031 알림판 사용 안내 2005.10.18 5434
6030 알림판 사용 안내 2005.10.18 5430
6029 [공문] 6.15공동선언 발표 8돎 기념식 및 작은문화제 참가 공지 건 2008.06.12 3160
6028 [탄원서] 학비노조대구지부 지부장 외 2명 2013. 10. 1 대구교육청 복도점거 및 셔터문 손괴사건 벌금형에 관한 건 file 2014.11.05 2728
6027 [필독]세원테크 고 이현중열사 투쟁!! 경과 2003.09.04 2646
» [필독]세원테크 고 이현중열사 투쟁!! 경과 2003.09.04 2630
6025 [노동절] 122명 대합창 인터네셔널가 file 2012.04.24 2537
6024 [공문]통일위 4차회의 공지의 건 file 2011.05.19 2533
6023 [공문] 비정규사업위 7차회의결과 공지 및 8차회의 공지의 건 file 2011.09.23 2520
6022 [일정]민주노총 대구본부 10월 세째주일정(10/17-23) file 2005.10.17 2506
6021 [일정]민주노총 대구본부 10월 세째주일정(10/17-23) file 2005.10.17 2498
6020 [공문] 3/17 최저임금노조단위 간부 워크샵 참가 조직의 건 file 2013.03.11 2384
6019 [주간일정] 12월4주차(12/22~12/28) file 2014.12.22 2153
6018 [일정표] 6월 두째주 일정입니다. 2008.06.09 2150
6017 [공문] 우방랜드 연간회원권 판매 사업 협조 요청 건 2007.02.22 2142
6016 [공문] 2012-5차 선전담당자 회의결과 공지 및 6차회의 공지의 건 file 2012.11.29 2094
6015 [공문] 우방랜드 연간회원권 판매 사업 협조 요청 건 2007.02.22 1966
6014 [공문]2013 노동자학교 참가신청의 건 file 2013.09.04 1944
6013 [부고]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이정림 전의장 빙모상 file 2011.04.07 1894
6012 [집회개최]10/21국일여객집중결의대회 2005.10.20 185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2 Next
/ 302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무료상담/체불임금/퇴직금/노조설립/노조가입문의
| Tel. 053-421-8526, 053-421-8527 | Fax.053-421-85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