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보도자료/성명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33 [성명-철도노조의 현장투쟁 전환 지지하며 끝까지 함께하겠습니다] 2016.12.09 443
332 제1회 대구시민노동문화제 개최 기자회견문 file 2016.11.16 1456
331 [보도자료] 한상균 위원장 항소심 재판 시작 관련 석방촉구 기자회견 file 2016.10.13 533
330 [긴급성명] 백남기 농민 살인정권 박근혜 정권 퇴진하라! 2016.09.26 619
329 [금융노조 9.23 총파업 지지성명] 2016.09.23 598
328 [성명서] 갑을오토텍 자본의 노조파괴 공작 규탄한다! file 2016.07.28 604
327 [논평] 공익위원의 최저임금 ‘3.7%~13.4%’ 인상안이 국민의 요구에 대한 답인가? file 2016.07.13 595
326 [보도자료] 성과-퇴출제 저지! 노조탄압분쇄! 민주노총 대구지역 공공부문 대책회의결성 기자회견 file 2016.04.27 3120
325 [보도자료] 최저임금 1만원 쟁취를 위한 2016년 민주노총 투쟁선포 기자회견 file 2016.04.22 2796
324 [논평] 최악의 노동탄압국가를 자처한 전교조 법외노조 판결을 규탄한다! file 2016.01.21 1137
323 [논평-한국노총의 노사정 야합 파기 공식 선언에 부쳐] 2016.01.19 943
322 [민주노총 논평]서민경제와 비정규직 절박성 외면하고 기업만 절박하다는 대통령 담화 2016.01.13 964
321 [논평-노동개악 법안 거래 안 된다] 2016.01.06 752
320 [기자회견문] 현장대표자 총파업 선포!! file 2016.01.05 727
319 [출범인사] 9기 지역본부 출범인사 file 2016.01.04 706
318 [신년사] 2016년 총파업으로 시작합시다. 민중속으로, 한 발 더 투쟁! 2016.01.03 674
317 [기자회견문] 퇴직금 떼먹고 도주한 사업주 보호, 항의하는 노동자에겐 테이저건(전기충격기) 불법사용, 폭력적 연행! 사과 및 재발방지 촉구 중부경찰서 규탄 기자회견 file 2015.10.26 780
316 [기자회견문]노사정 야합 반대 및 정부의 노동법 개악 저지 기자회견 file 2015.10.08 735
315 [성명서]대구시임금피크제노사합의규탄 및 민주노총 산하 대구지하철노조 임금피크제 직권조인 인정할 수 없다. file 2015.09.25 891
314 [성명서]9.13 노사정위 야합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file 2015.09.15 96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6 Next
/ 26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무료상담/체불임금/퇴직금/노조설립/노조가입문의
| Tel. 053-421-8526, 053-421-8527 | Fax.053-421-85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