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헤드라인 뉴스



[성명]중구청방화협박전화에 대한 중구청장발언규탄

by 본부선전 posted Mar 04, 2003
[성명서]
3월 3일 일어난 '중구청 방화 협박전화'에 대한
중구청장의 발언을 규탄하며
한점의 의혹도 없는 철저한 수사를 촉구한다.

1. 대구지하철 화재참화사건 이후 화재사건의 모방범죄 혹은 계속되는 장난·협박전화내용이 잇따르고 있다.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는 이러한 사건은 대구지하철 참화사건으로 희생당한 고인과 그 유가족들에게는 또 한번의 상처를 주는 행위이며, 지하철 참화사건으로 충격을 받는 대구 시민과 국민들을 불안에 떨게 함으로써 우려를 표명하지 않을 수 없다.

2. 이런 가운데 지난 3월 3일 "24시간내에 구내식당 해고자를 복직시키지 않으면 중구청사를 폭파하겠다"는 등 3차례의 협박 전화 소동에 대하여 방송국과의 인터뷰에서 정재원 중구청장은 "그렇게 할만한 사람은 해고자와 그 주변사람들 밖에 없을 것이다"라고 하면서 마치 중구청 식당해고자와 그 주변 관계자의 소행으로 몰아가고 있다.

3.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는 이런 정재원 중구청장의 몰지각한 언동에 심히 유감스러움을 금할 수 없으며 이러한 발언은 초동수사의 초점을 흐리는 경박스런 행동이다. 또한 중구청에서 해고된 사람들의 문제에 대해 중구청장이 그 책임을 회피하고자 하는 태도야말로 안타깝기 그지없으며, 이것은 중구청장이라는 공직자로서 사회적 조롱거리에 불가한 것이다. 정재원 중구청장은 지금이라도 방송국과의 인터뷰 발언에 대해 자숙하고 반성하는 자세를 보여야 하며 하루아침에 길거리로 내몰린 중구청 구내식당 해고자들을 복직시켜야 할 것이다.

4. 중구청 식당해고자들은 지난해 10월 1일 중구청내 식당에 근무하던 영양사, 조리원 등 비정규직 여성노동자 4명 등으로 중구청장이 바뀌면서 식당운영권이 중구청 공무원 직장협의회로 이관되는 과정에서 해고되었으며, 이후 원직복직을 요구하며 중구민을 상대로 서명운동등을 진행하면서 5개월째 투쟁하고 있다. 이러한 중구청 해고자들의 문제는 시민들에게 '중구청장이 바뀌면 중구청식당의 노동자도 바뀌는가?'라는 의문으로 지방자치단체 마저 약자가 희생되는 부당한 공직사회의 단면을 보여주는 것이며 공직사회 개혁의 중요한 계기가 되고 있다.

5.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는 중구청 해고자들의 복직을 심의하는 판결이 3월 11일 경북노동위에서 열리기 직전에 발생한 '중구청 해고자들의 복직'을 운운한 협박전화와 정재원 중구청장의 발언으로 부당하게 해고당한 비정규직 여성노동자인 중구청 해고자들의 정당한 요구가 사회와 중구청에 불만을 가지고 감정적으로 문제를 일으키는 것으로 보여질 수 있음에 우려를 표명한다. 또한 전화의 음성을 방송을 통해 공개하고 중구청장과 식당해고자나 중구청직원 그리고 주변시민에 이르기까지 어느 누가 예외 없이 철저하게 공개적으로 수사할 것을 촉구한다.

6. 이 사건을 두고 건강한 노동자와 부당해고에 맞서 생존권을 지키고자 절실하고 절박하게 싸우고 있는 해고자의 명예와 정당성이 훼손되지 않길 바라며 노동자전체와 부당하게 일리자를 잃고 해고당한 노동자를 매도하는 행위가 재발된다면 민주노총대구본부는 모든 조직력을 총동원하여 투쟁할 것이다. 또한 해고자의 명예훼손과 방송사의 잘못된 보도에 대하여 방송심의 위원회에 제소등 필요에 따라 법적조치를 취할 것이다.

2003년 3월 4일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1. No Image

    신택노동조합 투쟁

    Date2003.04.24 Views1569
    Read More
  2. No Image

    민주노총대구지역본부[노동상담소]문열어..

    Date2003.04.11 Views1851
    Read More
  3. 4월7일 한칠레협정 비준거부 노-농 연대투쟁

    Date2003.04.11 Views1267
    Read More
  4. 28일 파병반대 한나라당 대구시지부 등 항의방문

    Date2003.03.31 Views1401
    Read More
  5. No Image

    침략전쟁 반대! 파병 반대! 기자회견문

    Date2003.03.20 Views1364
    Read More
  6. No Image

    [속보]민주노총 반전대표단, 요르단 암만 도착

    Date2003.03.19 Views1267
    Read More
  7. No Image

    [성명]중구청방화협박전화에 대한 중구청장발언규탄

    Date2003.03.04 Views1266
    Read More
  8. 민주노총 대구치하철청소용역노조 조합원을 위한 모금운동

    Date2003.02.24 Views1788
    Read More
  9. [기자회견문]대구지하철과 관련된 민주노총대구지역본부입장

    Date2003.02.19 Views1429
    Read More
  10. No Image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법원앞 1인시위 시작

    Date2003.02.15 Views1575
    Read More
  11. 철도노조 공공연맹을 통해 민주노총 가입,,,

    Date2003.02.15 Views1490
    Read More
  12. 노당선자 민주노총 방문,,,현안문제 해결방안 제시 없어 원론적 언급에 그쳐

    Date2003.02.15 Views1559
    Read More
  13. 두산중 노동탄압실체 속속 드러난다

    Date2003.02.13 Views1755
    Read More
  14. 근기법개악안 상임위 논의 즉시 총파업"

    Date2003.02.13 Views1764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4 45 46 47 48 49 50 51 52 53 Next
/ 53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무료상담/체불임금/퇴직금/노조설립/노조가입문의
| Tel. 053-421-8526, 053-421-8527 | Fax.053-421-85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