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대구경북전기원지부 사무차장 입니다

by 김나경 posted Feb 04, 2019
저는 전국건설노동조합 대구경북전기원지부 사무차장 입니다.
현재 3개월째 급여가 체불된 상황인데 2019년 2월 1일 대경지역본부 운영영위에서 지부장(김두한)은 “정책부장을 채용하고 급여를 주기로 하였다” 말했습니다.
그리고 다음날 2월 2일 대의원 및 지부간부 회의에서 방송차를 타지부에 빌려주고 조합원의 탈퇴하겠다는 전화을 받고도 보고 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사무차장의 해고를 안건으로 다루어졌고 해고 결정을 하였다고, 카톡과 텔레그램으로 2월2일 당일자로 업무중지라고 통보를 하였다. 저는 해고당할 어떠한 이유도 업무상 잘못도 저지르지 않았습니다.
설령 정당한 사유가 있다하더라도 명절 전에 해고를 논하는 것이 노동조합 활동을 함께해온 사람이 사람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를 갖추지 않고 사람을 이렇게 비참하게 내 치는 것에 분노를 가집니다. 해고는 살인이라고 했습니다.
모든 부조리, 불합리에 저항하고 노동자의 권익을 최우선에 두고 사람존중의 가치가 최우선인 노동조합에서 대경전기원지부장은 악덕기업도 피해서 행하는 명절 앞에서 해고를 자행했습니다. 저는 이런 사실에 수긍할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6293 비정규직 법안의 헌법 소원을 신청합니다. 2019.10.31 37
6292 <이명박과 재벌 현대에게 회사를 뺏겼습니다. 제 한을 풀어주십시오. 국민청원해 주세요 file 2019.04.18 33
6291 현대가의 "자유항공 탈취" 재벌 단죄없이 대한민국 미래없다 . 국민청원동참해 주세요 2019.04.16 102
6290 [성명] 임금삭감에 장시간노동 조장, 이것이 경사노위의 실체다 2019.03.02 163
6289 전두환과 80년대 민주화운동 file 2019.03.02 47
» 대구경북전기원지부 사무차장 입니다 2019.02.04 89
6287 <재공고>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대구지역지부 사무국 채용공고 2018.09.27 174
6286 공공운수노동조합 대구지역지부 사무국 채용 공고 2018.09.17 142
6285 에너지의 중심과 공간의 사고 2018.06.28 60
6284 민중당] 부산 남구청장 후보 배지영, 염호석 열사 시신탈취 주범 이재용 구속 1인 시위 진행 file 2018.04.23 73
6283 [플랜트노조 충남지부 특별외부회계감사 결과] 2011~16년 조합비 횡령/유용 의심 및 반환금 2억9천여만원 적발 2018.03.22 111
6282 민주노총 규율위원회, 폭력 가담자 54명에게 피해자 접근금지 명령 2018.03.20 92
6281 [기자회견문/폭력동영상/보도자료/회계감사보고서] 민주노조 역사상 유래없는 노동조합 내 폭력사태 발생 2018.03.20 87
6280 결코 '넘지 말아야 할 선'에 대해 가볍게 생각하는 이들에게(플랜트노조 충남지부 폭력사태 관련) 2018.02.28 88
6279 민중당원-철노회가 자행한 집단린치 사건에 대한 충남지부 입장 2018.02.26 94
6278 플랜트 충남지부 사태의 본질 2018.02.25 73
6277 [민주노총 임원선거] 기호2번 이호동/고종환/권수정과 함께, 80만의 결집으로 또 한번의 승리를! 2017.11.22 101
6276 북한 “트럼프 선전포고…자위권 발동” 천명 2017.09.27 90
6275 북 신형잠수함들 이르면 연내 진수.. 내년 실전배치 2017.09.27 108
6274 한반도 핵전쟁 징후들 2017.09.23 17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5 Next
/ 315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무료상담/체불임금/퇴직금/노조설립/노조가입문의
| Tel. 053-421-8526, 053-421-8527 | Fax.053-421-8523